• 최종편집 2021-04-12(월)

국립자연휴양림 인근 지역주민과의 상생활동을 위한 적극행정 펼쳐

- 휴양림과 지역주민과의 ‘상호상생’을 위한 ‘협의체 운영’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25 11: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0년 9월 23일 국립휴양림관리소 서부지역팀장(김종렬)과 지역대표(청운마을 이장 조성철) 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jpg
2020년 9월 23일 국립휴양림관리소 서부지역팀장(김종렬)과 지역대표(청운마을 이장 조성철) 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 서부지역팀 소관 10개 휴양림에서는 휴양림 인근 마을과 지역상생을 도모하고자 ‘지역상생 협의체’를 운영하고 주기적인 소통 마련의 장으로 마련하고 있다. 서부지역팀 소관 10개 휴양림의 특성에 맞게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직거래장터 운영 또는 특산물 판매장 운영 등을 통하여 지역민과 휴양림이 하나되는 적극행정을 펼치고 있다.


국립휴양림관리소 서부지역팀이 소재하고 있는 방장산자연휴양림에서는 2020년 9월 23일 지역주민과 협의체 형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오는 10월 22일 2차 협의체 운영 회의를 통하여 직거래 장터를 어떻게 운영할 것이지 논의하여, 10월 30일부터 11월 1일(3일간)까지 ‘직거래장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러한 적극행정 활동은 서부지역팀 내 10개 휴양림에서 각 휴양림의 실정에 맞게 각기 다른 형태로 운영되고 있다.


국립자연휴림관리소 서부지역팀장(김종렬)은 “앞으로도 국립자연휴양림과 지역민과의 다양한 소통을 통하여 ‘관’과 ‘민’이 상호간에 상생할 수 있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2020년 9월 29일 낙안민속자연휴양림에서 지역주민과 ‘지역상생 협의회’를 실시하고 있다.jpg
2020년 9월 29일 낙안민속자연휴양림에서 지역주민과 ‘지역상생 협의회’를 실시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자연휴양림 인근 지역주민과의 상생활동을 위한 적극행정 펼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