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일)

새소리 들으며 고즈넉한 벚꽃길을 걸어보세요!

- 국립자연휴양림 벚꽃 명소 11곳 소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3.19 17: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인포그래픽-국립자연휴양림 벚꽃 명소.jpg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김명종)는 19일 벚꽃 개화 시기가 가까워짐에 따라 국립자연휴양림 벚꽃 명소를 소개했다.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은 대부분 도회지를 벗어난 교외에 있어 상춘객으로 붐비는 관광지와 달리 고즈넉한 분위기 속에서 벚꽃을 감상할 수 있다.

사진1.용화산자연휴양림 연립동 벚꽃.jpg
용화산자연휴양림 연립동 벚꽃

 

  충남 서천의 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과 충남 서산의 용현자연휴양림은 대표적인 벚꽃 성지이다. ‘벚꽃 비’를 맞으며 맛보는 야영의 즐거움은 일상의 시름을 씻어내기에 충분하다.


  경북 영덕 칠보산자연휴양림과 전남 순천 낙안민속휴양림은 진입로부터 늘어선 벚나무들이 터널을 이루며 휴양객을 맞이한다. 


  충북 청주의 상당산성자연휴양림은 연분홍 벚꽃과 노란 개나리가 함께 펴 봄 분위기를 돋우고, 강원 원주의 백운산자연휴양림은 시원한 계곡 주변으로 핀 산벚꽃이 이색적이다. 

사진2.용화산자연휴양림 사방댐 벚꽃.jpg
용화산자연휴양림 사방댐 벚꽃

 

  이 밖에 용화산, 운장산, 유명산, 지리산, 황정산자연휴양림 등도 벚꽃 명소이다. 전국 국립자연휴양림의 야영장이나 객실을 이용하고자 하는 고객은 ‘숲나들e’에서 예약하면 된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자연휴양림을 찾는 국민들이 고즈넉한 숲속에서 휴식하며 일상으로 돌아갈 활력을 얻으시길 바란다”라며, “아울러, 연간 산불의 50% 이상이 건조한 봄철에 집중되므로 자연휴양림 이용객들께서는 산불 예방에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사진3.용현자연휴양림 벚꽃.jpg
용현자연휴양림 벚꽃

 

 

사진4.백운산자연휴양림 벚꽃.jpg
백운산자연휴양림 벚꽃

 

 

사진5.상당산성자연휴양림 벚꽃과개나리
상당산성자연휴양림 벚꽃과개나리

 

 

사진6.황정산자연휴양림 목교 벚꽃.jpg
황정산자연휴양림 목교 벚꽃

 

 

사진7.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야영데크 벚꽃.jpg
.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야영데크 벚꽃

 

 

사진8.칠보산자연휴양림 벚꽃.jpg
칠보산자연휴양림 벚꽃

 

 

사진9.운장산자연휴양림 벚꽃.jpg
운장산자연휴양림 벚꽃

 

 

사진10.낙안민속자연휴양림 벚꽃.jpg
낙안민속자연휴양림 벚꽃

 

 

사진11.지리산자연휴양림 벚꽃.jpg
지리산자연휴양림 벚꽃

 

 

사진12.유명산자연휴양림 벚꽃.jpg
유명산자연휴양림 벚꽃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소리 들으며 고즈넉한 벚꽃길을 걸어보세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