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5(화)

전북 첫 한옥 '금마도서관', 13일부터 시범 운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1.11 09: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210105_0000668349_web.jpg

 

전북 익산시는 도내 최초로 한옥 형식으로 건립된 금마도서관이 오는 13일부터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고 5일 밝혔다.  

금마도서관은 지역에서 6번째로 건립된 도서관으로 고도보존육성지구 한옥이주단지 내 위치하고 있다

총 사업비 19억원이 투입됐으며 연면적 543, 지하 1, 지상 1층 규모로 조성됐다

이 도서관 지하 1층에는 종합자료실, 다목적실, 연속간행물 코너 등이 들어섰으며 지상 1층에는 어린이 자료실, 대청마루, 야외마당 등이 조성됐다.

 

도서관은 1만여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대청마루와 야외마당을 마련해 한옥이 가진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했으며, 마한백제 특화자료를 구비해 종합자료실에 별도 코너를 마련했다.

시범운영 기간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열람과 착석은 불가능하다

도서대출과 반납, 회원가입, 상호대차 서비스는 이용 가능하다.

 

816674_144149_1647.jpg

 

시 관계자는 그동안 북동부 지역에 도서관이 없어 인근 지역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던 만큼 이번 금마도서관 조성을 계기로 소외 지역의 지식문화 격차를 해소하고 지역 주민들에게 사랑받는 독서문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는 독서문화 기반시설 확충을 위해 영등도서관 증축과 리모델링, 유천도서관 건립(동산동행정복지센터 부지 내)을 추진하고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북 첫 한옥 '금마도서관', 13일부터 시범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