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24(월)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 지속가능한 산림경영을 위한 여름철 풀베기사업 추진

경제림 육성의 첫걸음은 풀베기 사업부터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12 13: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소장 여운식)는 가치 있고 건강한 산림을 만들기 위해 관내 국유림 인공 조림지를 대상으로 6월 14일부터 8월 15일까지 여름철 풀베기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20170801_084739.jpg

 

산림사업 중 풀베기는 식재목 생장에 영향을 주는 잡초와 잡목을 제거하여 식재목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매년 여름철에 실시하며, 보통 잣나무, 소나무류는 5년, 낙엽송, 참나무류는 3년간 식재목의 높이가 잡초 높이의 약 1.5배 또는 60~80cm정도 더 클 때까지 실시한다. 

 

올해 풀베기사업은 관리소 소속 3개의 국유림 영림단이 대행하며 지난 5년간(`15~`19년) 묘목 식재지를 중심으로 총 500ha의 면적을 2회로 나누어 실시한다.

 

이에 관계자는 “식재된 작은나무가 잡초목에 의해 피해 입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풀베기를 실시하는 것으로 건강하고 가치있는 숲 조성을 위해 시기를 일실치 않도록 적기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2654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 지속가능한 산림경영을 위한 여름철 풀베기사업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