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4(일)

“추석” 명절 임도 개방으로 성묘객 편의 제공

- 오는 12일부터 산림 내 임도 시설 한시적 개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0 15: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2_임도차단기.jpg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12일부터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산림 안에 시설한 임도를 개방하여 벌초객과 성묘객들의 편안한 성묘를 돕는다.


임도 개방은 국민들이 임도를 이용해 보다 빠르고 편안하게 성묘를 하기 위해 추석 명절 연휴를 포함하여 10월 11일까지 개방한다.


단, 올해 집중호우와 태풍 등의 영향으로 산사태 등 임도 피해가 있는 구간과 통행에 위험이 있는 구간은 개방을 하지 않는다.

사진3_임도개방.jpg

자세한 임도 개방안내는 해당 지자체(시,군) 또는 국유림관리소로 문의 하면 된다.


산림청 임영석 목재산업과장은 “임도를 이용하는 경우 도로 상황에 따라 경사가 급하거나 급곡선 구간이 있어 통행 시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면서 “임도 이용 시 타인 소유의 산에 들어가 버섯 등의 임산물을 채취하거나 산림훼손, 쓰레기 투기 등의 불법 행위를 하지 말아 달라”라고 당부했다.


사진1_임도.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추석” 명절 임도 개방으로 성묘객 편의 제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