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7(월)

수원시, '100년 숲' 서울대 수원수목원에 놀러오세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20 10: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수원수목원.jpg

경기 수원시가 '서울대학교 수원수목원 숲해설 프로그램'에 참여할 시민을 모집한다.


숲 해설 프로그램은 서울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부속수목원(권선구 서호로 16)에서 11월까지 무료로 운영된다.


숲 해설가의 설명을 들으며 숲의 열매·나무 등을 관찰하고, 자연과 교감하며 수목원의 역할과 가치, 자연의 중요성을 배우는 프로그램이다.


월별로 주제가 다른데, 5월에는 '봄이 오면 꽃이 피고'를 주제로 수목원의 봄꽃을 소개한다.


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1일 4회 사전 예약제로 운영하며, 1회당 2시간이 소요된다.


월요일 오후와 주말·공휴일은 프로그램을 운영하지 않는다.


수원시 통합예약시스템에서 '서울대학교 수원수목원' 프로그램을 클릭해 신청할 수 있다. 모집인원은 회당 15명이고, 단체 관람은 전화로 문의해야 한다.


서울대학교 수원수목원은 1907년 조성됐다. 현재 동편·서편 22만1000㎡ 규모 수목원에 고유종·외국수종 등 470여 종이 있다.


동편은 수목원의 시발점이 된 노거수관찰원이 있어 우리나라 유일의 100년 이상 된 마로니에를 관찰할 수 있다.


서편에는 특산희귀식물원, 역사식물전시원, 리기다소나무 최초식재지 등 관찰원이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서울대 수원수목원 숲해설 프로그램은 가족·친구와 함께 풍부한 산림자원을 체험하면서 여가를 즐길 기회"라며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원시, '100년 숲' 서울대 수원수목원에 놀러오세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