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일)

소나무재선충병 4월 말까지 총력방제 실시

- 산림청장 주재 긴급대책회의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2.19 17: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2_남성현 산림청장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긴급대책 회의 주재.JPG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19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산림청장 주재로 국립산림과학원, 한국임업진흥원과 함께 소나무재선충병 관련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긴급대책회의에서는 ▲ 특별방제구역 추가 지정 등 예찰강화 및 총력방제 ▲ 현장여건을 고려한 혼효림 유도 등 맞춤형 방제 ▲ 지방자치단체를 포함한 지역방제협의회를 통한 협력방안 등이 논의되었다.


특히 재선충병이 집단적으로 발생한 지역을 ‘특별방제구역’으로 지정하여 솎아베기 등 임업적 기술과 예방나무주사를 접목한 복합방제를 실시하고 있으며, 방제 현장의 사업품질을 높이기 위해 ‘책임방제구역 평가제도’를 도입했다.

사진1_남성현 산림청장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긴급대책 회의 주재.JPG

산림청은 집중 방제 기간동안 지방자치단체와 긴밀히 협력하고 방제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2주마다 방제상황을 점검하는 대책회의를 갖고 있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소나무류를 재선충병으로부터 예방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 및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3_남성현 산림청장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긴급대책 회의 주재.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소나무재선충병 4월 말까지 총력방제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