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8(화)

경남 밀양 산불, 오전 8시 기준, 산불진화율 48%

- 산림당국, 산불진화헬기 57대 집중 투입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01 09: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림청 제공) 산불진화헬기 물투하 근접샷.jpg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5월 31일 09시 25분 경남 밀양시 부북면 춘화리 산41 일원에서 발생한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1일(수요일) 09시 현재 산불진화헬기 57대와 산불진화대원 1,625명(산불특수진화대 및 공중진화대, 소방인력 등)을 투입해 산불을 진화하고 있다.


어제 산불 3단계와 산불재난 국가위기경보 “심각”단계를 발령한 산림청은 남풍의 영향으로 산불진화헬기의 시야확보에 지장을 주었던 남쪽(교동)지역의 큰불이 진화됨에 따라 공중진화에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오늘 진화는 05:05분 일출과 동시에 41대의 헬기 진화를 시작으로 앞으로 총 57대의 헬기가 5개 구역으로 편제를 하여 진화를 하고 있으며, 송전선로 보호와 산불이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불 가두기를 위한 산불확산지연제(리타던트)를 살포하고 있다. 또한 지상진화는 산불재난특수진화대와 공중진화대 등 진화인력 1,625명을 8개 구역으로 나누어 전략적으로 진화중이다. 아울러, 군장병(292명)과 소방인력(381명) 등 가용자원을 민가, 병원, 사찰 등에 집중 배치하여 보호시설을 방어할 계획이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042-481-4119) 남태헌 차장은 민가 등 주택과 시설물에 피해가 없도록 “산불진화 인원, 장비를 최대한 동원하여 신속한 진화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고, 안전사고 없이 진화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남 밀양 산불, 오전 8시 기준, 산불진화율 48%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