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7(목)

성산일출봉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30 10: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고순향)는 세계자연유산인 성산일출봉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성산일출봉에 가해지는 위험 요소들에 대한 효율적으고 체계적인 관리를 위해 지난 3월 20일 「세계자연유산(성산일출봉)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사업을 착수 했으며, 올해 12월까지 구축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성산일출봉의 침식과 낙석, 균열·진동 등을 실시간으로 감지할 수 있는 자동 측정 장비를 설치하고, 획득된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관리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그리고 CCTV 설치를 통해 분화구 내 동·식물과 파랑, 파고, 풍향·풍속 등 외부 환경도 함께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


또한 탐방로 데크에 구조물 경사계를 설치하여 탐방 안전에 대한 모니터링도 실시하고, 항공 라이다 측량과 드론을 통한 3D 모델링 결과를 과거 자료와 비교·분석하여 일출봉의 침식 정도도 함께 분석할 예정이다.


고순향 세계유산본부장은 “성산일출봉에 가해지는 인위적·자연적 위험 요소에 대한 신속하고 효과적인 대처 방안을 마련하고, 향후 장기적인 변화양상에 대한 예측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세계자연유산의 지위에 걸맞은 보존과 관리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체계적인 관리 시스템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세계유산본부는 2010년부터 세계유산지역을 매월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으며, 지난 2018년에는 거문오름용암동굴계(벵뒤굴, 만장굴, 김녕굴, 용천동굴, 당처물동굴)를 대상으로 온도, 습도, CO2, 라돈과 같은 대기환경과 균열, 진동, pH, 전기전도도 등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산일출봉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