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3(화)

제10회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 실시

- 22일 대전 삼천중학교에서 1,090명 응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1.21 11: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2).jpg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오는 22일 대전 서구 둔산동 삼천중학교에서 「제10회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산림치유지도사는 산림청장이 발급하는 국가 자격증으로 올해 1급 440명, 2급 650명으로 총 1,090명이 접수했다.


 응시자격은 산림, 의료, 보건 등 관련 학위를 취득하거나 산림교육전문가 경력 등의 자격 기준을 충족하고 양성기관에서 교육과정을 이수해야 하며, 시험 4과목의 평균이 60점 이상(각 과목 최소 40점 이상) 득점하면 합격이다.


 산림치유지도사 자격을 취득하면 국립산림치유원, 치유의숲 등 산림복지시설에서 국민의 신체·정신적 건강증진을 돕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다.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대확산 위기 상황에서 특히 이번 시험은 정기 소독과 가림막 설치, 손소독제 비치 등 코로나 방역을 강화하고 장애인 고사실 운영, 가답안 발표, 이의신청접수 개선을 통해 응시생의 편의성을 높였다.


 합격자 조회는 2월 16일(수) 오전 10시부터 산림복지전문가 자격관리시스템(license.fowi.or.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자세한 문의는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림치유기획팀(042-719-4167)으로 하면 된다.


 이창재 원장은 “산림치유지도사는 코로나 일상 시대에 숲을 통한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미래의 핵심 인력”이라며 “앞으로도 양질의 산림복지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전문인력 육성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사진1).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10회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