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1(월)

한국 고유 침엽수 구상나무, 멸종위기에서 구해낸다.

- 무주국유림관리소, 구상나무 현지외 보존원 조성 실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13 07: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보도사진(기념사진).jpg

산림청 무주국유림관리소(소장 이명규)는 지구온난화에 의한 개체수 및 분포면적 감소 등 쇠퇴현상이 지속되고 있는 고산 침엽수종을 보전하기위하여 구상나무 현지외 보존원 조성사업을 실시한다.

511일 전북 무주군 설천면 민주시산 자락에서 구상나무 현지외 보존원 조성을 위한 관계기관 현장설명회를 가졌다.

 

*현지외 보존원 이란? : 생물다양성의 구성요소를 자연서식지 외에 보전하는 것으로써 종보존을 위한 후계림 육성, 복원재료 확보 등을 위한 조치

 

무주국유림관리소는 국립산림과학원과 연구·협력하여 국내 최초 DNA 이력관리를 적용하여 구상나무 현지외 보존원 약 1.8ha를 조성하고 1,600여 본의 후계목을 육성하는 사업을 진행중이다.

o 앞으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한 체계적인 이력관리로 구상나무 고산침엽수종 보전 기반 마련에 전력을 다할 예정이다.

 

 

이명규 무주국유림관리소장은 쇠퇴되고 있는 한국 고유 침엽수 구상나무를 보존하기 위해 무주국유림관리소가 앞장서서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보도사진(현장설명회).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 고유 침엽수 구상나무, 멸종위기에서 구해낸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