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2(금)

국립자연휴양림, 설 연휴 빈대 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 점검 실시

-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 객실 일제 점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2.07 14:4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휴양림 시설 현황점검.jpg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김명종)는 제주특별자치도 지역에 빈대가 출몰함에 따라 빈대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7일부터 설 명절 전까지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 내 시설물에 대해 집중점검 및 방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난 5일 제주특별자치도의 자연휴양림 내 일부 숙박시설에서 빈대가 출몰함에 따라 설 연휴를 맞아 전국의 자연휴양림을 찾는 이용객이 급증할 것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실시되었다. 이번 설 연휴 기간인 9일부터 12일까지 전국의 국립자연휴양림에 숙박과 야영을 예약한 인원은 약 2만 명이다.

사진2.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휴양림 시설 현황점검.jpg

 이번 긴급 점검에서는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의 모든 객실을 정밀 점검하고 스팀 고열 청소기를 이용한 물리적 방제와 더불어 환경부에서 승인된 약제를 객실 내 침구류 사이와 벽틈에 소량 살포하는 화학적 방제도 실시한다.


 또한, 객실 내 빈대 징후를 확인하기 위해 매일 시트 교체 및 청소작업 시 빈대가 숨을 수 있는 장소 등을 세심하게 살펴 설 연휴 기간 자연휴양림을 찾는 이용객의 안전을 도모할 계획이다.

사진3.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휴양림 시설 현황점검.jpg

 한편,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30여 년 만에 국내에 빈대가 재출몰한 지난해 11월 이후 철저한 방제로 현재까지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 내 시설에서는 빈대의 출몰이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빈대 예방 및 퇴치를 위해 객실 시설물을 철저히 점검하고 방제하여 설 연휴 국민들이 안심하고 국립자연휴양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4.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휴양림 시설 현황점검.jpg

 

사진5.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휴양림 시설 현황점검.jpg

 

사진6.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휴양림 시설 현황점검.jpg

 

사진7.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왼쪽) 빈대 출몰 예방 긴급점검 및 방제.jpg

 

사진8.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왼쪽) 빈대 출몰 예방 긴급점검 및 방제.jpg

 

사진9.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왼쪽) 빈대 출몰 예방 긴급점검 및 방제.jpg

 

사진10.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왼쪽) 빈대 출몰 예방 긴급점검 및 방제.jpg

 

사진11.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왼쪽) 빈대 출몰 예방 긴급점검 및 방제.jpg

 

사진12.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왼쪽) 빈대 출몰 예방 긴급점검 및 방제.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자연휴양림, 설 연휴 빈대 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 점검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