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17(토)

봄을 준비하는 우리나라 최북단 DMZ자생식물원

- 전시시설 재정비하고 3월19일(화)부터 관람객 맞이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3.18 11: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DMZ자생식물원 전시원 동선 정리.jpg
DMZ자생식물원 전시원 동선 정리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임영석) 부속 DMZ자생식물원(강원도 양구군 해안면)은 긴 겨울을 끝내고 3월 19일(화)부터 관람객들을 위해 다시 문을 연다.

  

겨울 동안 많은 눈이 내린 DMZ자생식물원은 관람객의 안전을 위하여 2023년 12월 19일부터 개방을 하지 않았으며, 봄을 맞아 관람동선을 재정비하고 3월 19일(화)부터 관람객을 맞이한다. 관람은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11월~3월: 9:00~17:00, 4월~10월: 9:00~18:00)까지 예약 없이 가능하며, 매주 월요일은 문을 열지 않는다.

  

DMZ자생식물원은 우리나라의 최북단에 위치한 식물원으로 기후 온난화에 취약한 북방계식물과 전 세계적으로 생물다양성의 보전과 회복의 관심을 받는 DMZ의 자생식물 보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DMZ자생식물원이 위치한 강원도 양구군은 한반도의 정중앙으로 한반도의 식물통일을 위한 전초기지라고도 할 수 있다. 

  

김재현 DMZ산림생물자원보전과장은 “DMZ자생식물원에는 아직 눈이 남아 있지만, 식물들은 겨울눈에 물을 올리고 풍성하게 부풀려 봄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며, “새로운 봄을 맞이하는 식물원의 풍경은 식물원이 위치한 해안분지의 풍경과 함께 새로운 경험이 될 것”이라고 하였다. 


동선 정비를 마친 DMZ자생식물원의 전시원.JPG
동선 정비를 마친 DMZ자생식물원의 전시원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봄을 준비하는 우리나라 최북단 DMZ자생식물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