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5(일)

엠지(MZ)세대 시선으로 산림청장의 고민 상담, 세대 간 소통 활짝

- 13일, 열린 청장실서 ‘소통의 날’ 운영... 수평적 조직문화 기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9.14 16: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2_최병암 산림청장(왼쪽 첫번째)과 엠 지(MZ) 세대가 대화를 나누고 있다.JPG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13일 열린 청장실에서 공직사회 내 다양한 세대 간 서로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조직문화 정착을 위해 산림청장과 함께하는 ‘소통의 날’을 운영했다.


엠지(MZ)*세대 시선으로 산림청장의 고민을 상담해주는 역상담(멘토링) 프로그램인 ‘역지사지(易地思之)’를 통해 형식에 구애받지 않는 질의응답 자유토론을 벌였다.

     * 엠지(MZ)세대 : 1980년 이후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 + 1995년 이후 출생한 지(Z)세대


산림청장을 비롯한 정부혁신 어벤져스(청청 티에프((TF)) 엠지(MZ)세대 10여 명이 참석한 이날 청장실에는 병풍이 세워지고, 음성변환 마이크가 활용되는 등 보기 드문 진풍경이 펼쳐졌다.

사진1_최병암 산림청장(왼쪽 첫번째)과 엠 지(MZ) 세대가 대화를 나누고 있다.JPG

엠지(MZ)세대 직원들은 조직문화 혁신을 위해 필요한 지도력(리더십) 등 산림청장의 질문에 대해 자유롭게 대답하면서, 직급과 관계없이 서로의 고민을 나누며 성장하는 시간을 가졌다.


산림청은 그동안 직원들이 자유롭게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유연한 조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세대의 목소리를 경청하여 조직문화 혁신을 위해 노력하겠다”라며, “오늘과 같이 언제나 찾아올 수 있는 열린 청장실을 만들어 직원들과 편하고 자유롭게 소통하는 수평적 조직문화를 정립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엠지(MZ)세대 시선으로 산림청장의 고민 상담, 세대 간 소통 활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