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1(토)

전국 동시다발 산불 및 야간산불로 몸살, 경북, 강원, 등 6개 지역, 산불진화헬기 79대 투입

- 울진 원전, 삼척 가스시설 등 국가 위험시설 철통방어 총력대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05 06: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강릉옥계산불.jpg


산림청 중앙산불방지 대책본부는 3월 5일 새벽 5시 기준 전국에서 6건의 야간산불이 강한 바람을 타고 확산중이라고 밝혔다.


       - 경북 울진군 북면 두천리 289(3. 4. 11:17경 발생)


      - 강원도 영월군 김삿갓면 외룡리 23-1(3. 4. 12.45경 발생)


      -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 송암리 산114-1(3. 4. 22:14경 발생)


      -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남양리 1491(3. 5. 01:41경 발생)


      - 경남 함양군 마천면 가흥리 산19-3(3. 4. 21:54경 발생)


      - 부산시 금정구 회동동 산5-1(3. 5. 01:42경 발생)


동시다발로 발생하는 야간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전국 산불재난특수진화대, 공중진화대 등을 투입하여 깊은 산속에서 밤잠을 떨치며 야간 진화작업이 이루어지고 있으나, 지역별로 순간최대풍속 최소 12m/s에서 최대 21m/s 이르는 강풍을 타고 확산되고 있어 진화에 어려움이 있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 대책본부는 경북 울진에서 발생한 산불이 강원도 삼척까지 급속히 확대되는 등 주택피해 및 주민대피가 이루어지고 지고 있으며, 전국 여러 곳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해 인명·문화재 및 중요시설물 등의 피해를 막기 위해 산림청「국가기관 헬기 표준운영절차」에 따라 산림청 등 국가기관, 지자체, 국립공원관리공단 등이 보유하고 있는 헬기를 총동원하여 오늘 일출과 동시에 총 79대를 6개 지역의 산불현장에 집중 투입하게 된다. 이번에 투입되는 산불진화헬기로 산림청 19대(초대형 2대 포함), 지자체 임차헬기 26대, 국방부 22대, 소방청 9대, 경찰청 2대, 국립공원관리공단 1대를 지원하게 된다.


이번 전국에서 동시다발로 발생한 산불진화를 위해 범정부 차원의 긴밀한 협조 및 공조체계가 이루어졌다. 행정안전부는 산불대응 전략 및 상황판단 회의를 통해 콘트롤타워 기능을 하였고, 산림청은 밤샘 깊은 산속에서 산불진화 및 산불 확산차단에 집중하였으며, 소방청은 인명·주택 및 중요시설물 등 보호를, 국방부는 군장병을 지원을, 경찰은 도로통제와 민가보호를, 기상청은 산불현장에 기상장비 제공 및 실시간 기상자료 제공 제공하는 등 많은 기관·단체에서 산불진화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042-481-4119) 남태헌 차장은 “50년만의 최악의 겨울 가뭄으로 산불이 전국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어 진화에 어려움이 있었으며, 2000년 동해안 이후 가장 큰 피해를 가져올 것 같다”고, 국민 여러분들께서 산림내 또는 산림연접지에서 불씨 취급에 특별히 주의해 달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국 동시다발 산불 및 야간산불로 몸살, 경북, 강원, 등 6개 지역, 산불진화헬기 79대 투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