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6(금)

국립수목원, 열대 수련 전시회 ‘썸머 블룸: 달빛아래 화려한 초대!’ 개최

-평소에 볼 수 없는 열대 수련을 즐길 수 있는 자리 마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8.02 10:3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 1_열대식물자원센터 앞 광장 전시공간.JPG
열대식물자원센터 앞 광장 전시공간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썸머 블룸: 달빛아래 화려한 초대!」라는 주제로 열대 수련 전시회를 8월 8일(화)부터 10월 6일(금)까지 국립수목원 열대식물자원센터 앞 광장에서 개최한다.


  국립수목원에서는 지난 2008년에 열대식물자원센터를 설립하여 2012년부터 숲해설가의 안내와 함께 개방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예전 전시회보다 규모가 크고 더욱 화려한 열대 수련들로 전시된다. 


  이번 전시회 주요 수종으로는 열대 아마존에서 자생하는 빅토리아 수련 2종(Victoria cruziana, V. amazonica), 호주 지중해성 기후에서 자생하는 기간티아 수련(Nymphaea gigantea) 등이 있다. 열대 수련은 낮에 피는 종과 밤에 피는 종으로 나뉘는데, 빅토리아 수련은 해 질 녘에 개화하여 다음 날 오전에 꽃이 지는 식물이며 (재)세미원에서 기증한 열대 수련도 함께 볼 수 있다. 

사진 2_예전 열대 수련 전시 모습 01.JPG

이들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열대식물자원센터 앞 광장에서 정해진 시간대에 숲해설가에게 들을 수 있다. 또한 국립수목원은 반딧불 체험, 밤하늘의 별 관람 등의 야간 전시 기획을 준비 중이며 8월 말 국립수목원 누리집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진혜영 전시교육연구과장은 “국립수목원을 방문하시는 분들에게 열대 수련의 아름다움과 소중함을 전하는 전시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하였다. 


이번 전시는 국립수목원에 입장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사진 2_예전 열대 수련 전시 모습 02.JPG

 

사진 3_크루지아나빅토리아수련.jpg
크루지아나빅토리아수련

 

 

사진 4_예전 야간 전시 진행 사진 01.JPG

 

사진 4_예전 야간 전시 진행 사진 02.JPG

 

사진 4_예전 야간 전시 진행 사진 03.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수목원, 열대 수련 전시회 ‘썸머 블룸: 달빛아래 화려한 초대!’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