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7(월)

산림청과 서울특별시, 산림르네상스 시대의 동반자로

- 산림휴양·여가 활성화를 위한 공동산림사업 업무협약(MOU)체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4.28 16:4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_남성현 산림청장(왼쪽) 오세훈 서울시장 산림휴양 여가 활성화를 위한 공동산림사업 업무협약 체결.JPG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서울특별시(시장 오세훈)와 4.28.(금) 서울시청에서「산림 휴양․여가 활성화를 위한 공동산림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다.


  국토녹화 50주년을 맞이하여 두 기관의 협력을 통해 국가산림문화자산인 남산 소나무숲에 산책로를 조성하고, 관악산에는 야영장, 나무 위의 집(트리하우스), 나무 오르기(트리클라이밍) 등 산림 레포츠 시설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 도시민의 산림 휴양․여가활동을 활성화하고 도심 속 정원문화를 널리 확산하며, 목조건축물을 확대 조성하여 도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2_남성현 산림청장(왼쪽에서 다섯번째) 오세훈 서울시장 산림휴양 여가 활성화를 위한 공동산림사업 업무협약 체결.JPG


< 업무협약에 따른 주요 협력내용 >


     ① 국유림을 활용한 공동산림사업 추진

     ② 도시민 산림휴양․교육․치유․여가 활성화 협력 강화

     ③ 도심 속 정원문화 확산을 위한 공동협력

     ④ 지역 내 목조건축물․목재 시설물 확대

     ⑤ 국가산림문화자산 지정․관리 및 홍보 공동협력



  협약에 따라 산림청은 국유림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서울시는 산림 휴양․레포츠 시설을 조성한다. 아울러 서울 도심 속 정원문화 확산과 목조건축물 확대 조성에 양 기관이 공동협력할 예정이다.

사진3.트리하우스.jpg
트리하우스

 

  산림청과 서울시는 서로 머리를 맞대고 적극적이고 유기적으로 협력하여 정원문화 확산과 국산 목재를 사용한 목조건축물을 확대하는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서울 뚝섬한강공원에서 열릴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와 산림청에서 매년 주최하는 ‘대한민국정원산업박람회’를 연계 개최하고, 도심 생활 속 공간에 지능형 정원(스마트 가든)과 실내·외 정원을 조성하는 등 정원 기반 시설(인프라) 확대에 공동협력한다.

사진4.야영장데크.jpg
야영장데크

 

  국산 목재를 활용하여 도시공원 및 등산로 주변에 자연 친화적인 산림치유센터와 숲속 쉼터를 조성(’23~’26)하고, 어린이집 등 어린이 이용시설에 국산 목재를 활용하여 실내․외 인테리어 설치 등 목조건축 조성을 적극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서울특별시는 세계적인 상표(브랜드) 가치를 지닌 일류도시로 다시 태어나고, 대한민국은 선진국형 산림경영관리를 통하여 산림르네상스 시대를 열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사진5.무장애길 탐방로.JPG
무장애길 탐방로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과 서울특별시, 산림르네상스 시대의 동반자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