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일)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장 안전교육 실시

- 밀양시 단장면 소재 국유림영림단 등 방제작업 현장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3.13 16: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관련사진.jpg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소장 김병한)는 “올해 들어 인근 지역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 현장에서 벌목작업으로 인한 사망사고가 4건 이상 발생함에 따라,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경각심을 갖고 산림사업 안전관리에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며 3월 14일 오후 양산국유림관리소 최대 방제 사업지인 단장면 감물리 일대에서 3개 사업장 근로자 전원에게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기타 위험요소 및 이행상황을 점검하였다.


주요 내용으로는 ▲2인이상 조별 작업실시 ▲벌목작업 시 대피로 지정 ▲벌목작업시 안전거리 확보 ▲작업전 TBM 실시 ▲비상연락망과 신호체계 확인 ▲안전장비 미착용자 작업금지 등이며, 관리소가 시행하는 다른 사업장 및 직영사업장도 수시로 점검하여 방제 기간 끝까지 안전관리를 철저히 할 것을 당부하였다.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은 매개충의 생장과정을 고려하여 10월 중순부터 이듬해 3월 말까지 집중적으로 실시하는 시기성 사업으로, 전국적으로 동일한 시기에 행해지는 특성이 있다. 


양산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각 사업 현장마다 감리와 현장대리인 주관 안전교육과 현장감독이 매일 업무시간 동안 계속하여 이루어지고, 관리소 차원에서 주 1회 이상 현장 작업점검 및 안전점검을 별도로 실시하고 있다. 그러나 사고는 불시에 찾아오므로 한시도 긴장을 늦출 수 없다. ” 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 양산국유림관리소,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장 안전교육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