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7(목)

산림청장, 대전목재문화체험장 특별방역점검 실시

- 코로나19 대응 기본방역수칙 준수 현장점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2.09 15: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_최병암 산림청장 대전목재문화체 험장 코로나19 방역 상황 점검.jpg

최병암 산림청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오미크론 등 변이 바이러스가 국내에 유입·확산하는 등 방역상황이 악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산림관련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을 강화하고자, 12월 9일(목) 대전목재문화체험장을 방문해 코로나19 대응 방역관리 상황을 직접 점검했다.

  

대전 중구 보문산에 있는 대전 목재문화체험장은 2019년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이곳에서는 목재를 직접 만지고 느끼며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직접 목재제품을 만드는 체험까지도 할 수 있으며, 대전의 명물인 보문산의 숲과 함께 마음과 몸을 치유할 수 있는 공간이다.

사진2_최병암 산림청장(왼쪽) 대전목재문 화체험장 코로나19 방역 상황 점검.JPG

이날 점검에서는 전시실, 상상놀이터, 영상체험실, 목공체험실, 나무놀이교실 등에서 시설이용자 출입명부 관리, 마스크 착용, 주기적 환기 실시 및 프로그램 이용자의 방역패스 확인 등 기본방역 수칙 준수여부를 확인하고, 소독 등 철저한 방역 관리를 당부했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국민들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방역관리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사진3_최병암 산림청장(가운데) 대전목재문 화체험장 코로나19 방역 상황 점검.jpg

 

사진4_최병암 산림청장(가운데) 대전목재문 화체험장 코로나19 방역 상황 점검.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장, 대전목재문화체험장 특별방역점검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